9000개교로 늘어난 학교폭력 예방교육 > 학교폭력예방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신문보기


학교폭력예방뉴스

교내폭력 | 9000개교로 늘어난 학교폭력 예방교육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9-06 12:53 조회227회 댓글0건

본문

99a0e5dcddf69fe01485f9796939f945_1536205942_6326.png 

 교육부가 6일 발표한 `2018년 학교폭력 예방교육 추진계획'에 따르면 국가수준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어울림 프로그램'은 올해 9000개 초·중&고교에서 운영된다. 이는 전체 학교 대비 약 75%로 지난해 1505개 학교가 운영하던 것에서 대폭 늘어난 규모다. 관심군 학생 심층과정 운영
 어울림프로그램은 6개 학교폭력 예방 역량인 공감, 의사소통, 감정조절, 자기존중감, 학교폭력인식, 대처, 갈등해결을 중심으로 개발한 프로그램이다. 학교급별로 초저·초고·중·고에 맞게 운영하고 수준별로도 기본·심화로 나눠 개발해 72종을 운영한다.


 각 학교별로 국어나 도덕, 사회, 예체능 등 교과과목에 접목해 운영하거나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 혹은 법정 학교폭력 예방교육 시간 등에 자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주 8시간에서 12시간 가량 운영이 가능하디. 적용 대상도 올해부터 선택적 예방교육이 필요한 대상으로 학대해 기본, 심화, 심층 3단계로 구조화 한다. 기본과 심화 프로그램에서는 일반학생이 참여하고 3단계인 심층 프로그램에는 관심학생군이 참여하게 된다. 관심군 학생은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거나 학교폭력 위험 등에 노출될 우려가 있다고 판단되는 학생 등으로 심층프로그램에 대해 추가 연구를 진행한 후 하반기부터 연구 학교와 희망 학교에서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교원연수, 프로그램 개발 진행
 이와 관련 `어울림 프로그램 원격연수과정'도 17개 시·도에서 확대 운영한다.
 지역기반 지원체제를 구축해 교원이 학교폭력 예방교육역량을 함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교육과정 기반의 또래 간 자율적 조력 및 협력 활동 중심의 `또래활동 프로그램'을 개발해 상반기에는 `친구이해', `경청' ,상호소통(대화)'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내년에는 `상호조정', `문제해결', `부정적 경험 회복' 등을 진행한다. 언어폭력 및 사이버폭력의 증가에 대응해 학교교육에서 체계적으로 적용 가능한 언어문화개선수업자료 및 사이버폭력 예방교육 자료도 보급할 예정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